내용없음9
내용없음10

회원가입 비번분실
KB커뮤니티
제목 없음

전체방문 : 790,171
오늘방문 : 460
어제방문 : 854
전체글등록 : 26,634
오늘글등록 : 3
전체답변글 : 9
댓글및쪽글 : 1306

  시·수필·음악방
작성자 韓相哲
작성일 2024-01-08 (월) 05:18
ㆍ조회: 34      
산음가 1-21 미암곡예(眉岩曲藝) 정격 단시조/반산 한상철

1-21. 미암곡예(眉岩曲藝)

-눈썹바위가 재주를 부림

해조음 토한 소라망념(妄念) 태운 파란 노을

부처도 환영(幻影)일까 불꽃바위 더듬대면

초명(蟭螟)의 눈썹 끝에서 곡예부린 관세음(觀世音)

* 낙가산(洛迦山 235m); 인천 강화. 실제 낙가산은 주능선 270봉에서 북동으로 갈라지는 지능선 약1km 지점에 낙타등처럼 생긴 봉우리다. 보문사 뒤 마애불이 새겨진 눈썹바위에 저녁노을이 비치면 파란 불꽃이 인다. 여기에서 떨어져나가 밑으로 구른 몸통바위는 절에 있으며, 현재 석굴암으로 사용되고 있다. 남해 금산 보리암, 동해 낙산사 홍련암과 더불어 관음불의 3대 기도도량이다.

* 해조음; 조수가 흐르는 소리, 또는 큰소리, 관세음이 설법하는 소리, 여자중이 독경하는 소리, 파도소리 등 여러 의미로 쓰인다. 관세음 묘음(妙音)! 해조음 법음(法音)!

* 초명; 모기 눈의 눈썹에 둥우리를 튼다는 아주 작은 벌레. 육안(肉眼)으로 보면 보이지 않으나, 심안(心眼)으로 보면 보인다는 상상속의 극미세(極微細)동물(). 현대과학으로 풀이하면, 초전도체가 아닐까?

* 山書222011.



     

(04566) 서울시 중구 퇴계로 381, 3층 (신당동, KB국민은행)
TEL: 02)2254-2722~4, FAX: 02) 2254-272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