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용없음9
내용없음10

회원가입 비번분실
KB커뮤니티
제목 없음

전체방문 : 345,660
오늘방문 : 52
어제방문 : 67
전체글등록 : 20,786
오늘글등록 : 1
전체답변글 : 7
댓글및쪽글 : 1291

  시·수필·음악방
작성자 韓相哲
작성일 2020-09-12 (토) 04:56
ㆍ조회: 10      
선가 5-답쇄죽영(踏碎竹影)/반산 한상철

5. 답쇄죽영(踏碎竹影)

보름밤 옥반석(玉盤石)이 하늘차 끓이는데

홀로 분 대금가락 솔바람을 깨뜨리니

은 꿩 개울 건너와 대그림자 밟아 부셔


* 대와 솔이 어우러진 청류 너래바위에서 차 끓이며, 홀로 부는 대금가락. 찻물 소리는 솔바람소리.* 격계로학래(隔溪老鶴來) 답쇄매화영(踏碎梅花影);늙은 학이 개울 건너와 매화 그림자 밟아 부수네. 청 옹조(翁照)의 명시 매화오좌월’(梅花塢坐月) , 3,4구에서 차운하다.








     

(04566) 서울시 중구 퇴계로 381, 3층 (신당동, KB국민은행)
TEL: 02)2254-2722~4, FAX: 02) 2254-272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