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용없음9
내용없음10

회원가입 비번분실
KB커뮤니티
제목 없음

전체방문 : 307,480
오늘방문 : 33
어제방문 : 60
전체글등록 : 20,498
오늘글등록 : 8
전체답변글 : 8
댓글및쪽글 : 1286

  시·수필·음악방
작성자 韓相哲
작성일 2019-09-21 (토) 05:27
ㆍ조회: 15      
산정만리 3-쉬블링 봉/반산 한상철
3, 쉬블링 봉 
-시바神의 귀두(龜頭)
 
팽팽히 부푼 힘줄 번들거린 근육질
하늘 찌른 귀두 위로 버섯구름 피어오르면
내뿜은 음액(陰液) 한 줄기 눈꽃 되어 날리네
 
 
* 시바신은 힌디 3신 (시바, 비슈누, 가네쉬) 의 主神이다. 힌두교에는 모두 3억3천만 位나 되는 신이 있다. 시바신은 코브라를 목에 감고 호랑이 모피에 앉아 명상하는 모습이다. 이마에는 3개의 눈이 있고 삼지창을 주무기로 쓴다.쉬블링(Shivling) 봉은 시바신의 귀두(링카;남근형의 돌)를 상징한다. 세계10대 美峰에는 들어있지 않으나, 대단히 아름다운 봉우리다. 산꼭대기에 버섯구름이 피어오르면 폭설이 내릴 징조이므로, 고산등반가들은 절대로 오르지 않는다. 이 험난한 암봉(6,543m)은 1994년 봄 충주 예성산악회 정동벽 외 4명이 서릉을 통해 한국 초등정을 시도했으나, 표고 5,700m까지만 진출한 뒤 어쩔수 없이 퇴각하고 말았다. 그 후에도 대학산악부와 일반산악회에서 몇 차례 도전했으나 번번히 실패하다, 1995년 단국대학교산악부 정정훈외 3명의 대원중 고운철 대원만 서릉으로 올라 등정에 성공했다. 오르기도 무척 힘들뿐더러, 쳐다보는 이는 누구라도 압도당하고 만다. 



* 쉬블링 봉. 사진 다음카페 통영한아름산악회 하고픈 얘기에서 인용.(2006. 9. 17)

     

(04566) 서울시 중구 퇴계로 381, 3층 (신당동, KB국민은행)
TEL: 02)2254-2722~4, FAX: 02) 2254-272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