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용없음9
내용없음10

회원가입 비번분실
KB커뮤니티
제목 없음

전체방문 : 301,600
오늘방문 : 136
어제방문 : 150
전체글등록 : 20,249
오늘글등록 : 5
전체답변글 : 5
댓글및쪽글 : 1284

  시·수필·음악방
작성자 韓相哲
작성일 2019-06-03 (월) 16:16
ㆍ조회: 36      
산창 55-학은 울어도-수리산 관모봉 시조/ 반산 한상철
55. 학(鶴)은 울어도

외다리 되고 보니 찾는 이 하나 없고
붉은 볏 닳아지니 그대조차 괄시하나
행색은 초라할 진정 울음마저 그이랴
 
* 수리산(修理山) 관모봉(冠帽峰 426. 2m); 경기도 안양시. 명학동(鳴鶴洞) 뒷산으로 학이 날개를 편 형국이다. 산울림은 좋으나, 관모봉 자체는 별 볼품없는 모자처럼 생겼다. 실업자가 되고 보니 갈 데는 많은데, 오라는 이는 아무도 없으니...산에라도 가야겠지만, 산조차도 괄시하니 어떻게? "산이 학이랴? 오르는 이가 학이랴?"
     

(04566) 서울시 중구 퇴계로 381, 3층 (신당동, KB국민은행)
TEL: 02)2254-2722~4, FAX: 02) 2254-272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