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용없음9
내용없음10

회원가입 비번분실
KB커뮤니티
제목 없음

전체방문 : 289,620
오늘방문 : 57
어제방문 : 103
전체글등록 : 19,904
오늘글등록 : 4
전체답변글 : 5
댓글및쪽글 : 1284

  시·수필·음악방
작성자 韓相哲
작성일 2019-05-10 (금) 09:48
ㆍ조회: 12      
산창 49-산정의 깃발-문박산 시조/반산 한상철
49. 산정(山頂)의 깃발
   
잡목이 발을 거는 학당골 포복능선
비산(非山) 비야(非野)라 맥(脈) 집기가 난감한데
펄럭인 정점 깃대는 문수불(文殊佛)의 직지(直指)야
 
* 문박산(文博山 337.8m); 충남 청양. 금북정맥에 있는 산. 중턱에 조그만 암자 봉정암(鳳頂庵, 설악산의 봉정암과 다름)이 있다. 근처에는 문(文), 학당 등 배움과 관계되는 지명이 많다. 야산구간이라 독도(讀圖)가 쉽지 않다.
* 문수보살은 지혜의 부처이다. 그가  손가락으로 똑바로 가르쳐 준다.(直指)
* 이 구간은 명감나무 등 잡목이 많아 거의 허리를 굽혀 운행할 정도이다. 정상(산만댕이, 경상도 방언)의 삼각점 위 다 낡아빠진 붉은 깃발이 펄럭이는데, 감시초소는 50m 앞에 있다. 
* 선(禪)으로 가는 길; 직지인심(直指人心)이란, 교리나 계행에 의하지 않고, 직접 사람의 마음를 지도하여 불과(佛果)를 얻게 하는 일. 
 
     

(04566) 서울시 중구 퇴계로 381, 3층 (신당동, KB국민은행)
TEL: 02)2254-2722~4, FAX: 02) 2254-2725